블로그 상세페이지

아산나눔재단, 청년해외봉사단 500명 파견

2012.01.30.

아산나눔재단, 청년해외봉사단 500명 파견
– 케냐, 에티오피아, 캄보디아 등 저개발국가에서 봉사활동 펼칠 예정
– UN과 공동으로 해외 봉사단 파견 사업 추진 계획도 발표

아산나눔재단(이사장 정진홍)은 28일 1기 청년 해외봉사단 발대식을 개최하고 매년 500명 규모의 청년 봉사단을 해외에 파견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오는 2월 13일 1기 청년해외봉사단 100명을 케냐, 에티오피아, 캄보디아, 네팔, 중국에 파견하는 것을 시작으로 연 500명의 청년들을 아프리카, 동남아 등 저개발국에 파견하여 아동 교육시설 개보수 작업등의 봉사활동을 적극 펼칠 예정이다.

아산나눔재단은 또한 지난 12월22일 UN과 해외 봉사단 파견사업 공동 추진을 위한 의향서를 체결하고, 향후 우리나라 청년들을 UN이 시행하는 해외 봉사단 활동에 참여시키는 사업도 적극 추진해 나가기로 하였다.

아산나눔재단의 해외봉사단 파견 사업은 민간부문에서 시행하는 해외 봉사활동중 최대 규모로, KOICA등 정부기관에서 시행하는 해외 봉사활동과 더불어 국제사회에서의 우리나라의 위상을 높이는 데 일조할 것으로 평가된다.

아산나눔재단은 해외 봉사활동에 소요되는 일체의 파견 비용을 지원하며 우수단원에게는 향후 해외연수등의 기회도 제공할 계획이다.

이날, 발대식에는 아산나눔재단 정몽준 명예이사장, 정진홍 이사장 등 아산나눔재단 관계자들과 1기 청년 봉사단 100명 및 그 가족들이 참석한 가운데 개최됐다. 정몽준 명예이사장은 격려사를 통해 “우리나라 청년들이 해외 봉사활동을 통해 나눔의 정신을 실천하고 세계 공민으로서의 역할을 수행하게 된 것을 기쁘게 생각한다”고 언급하며 “아산나눔재단이 앞으로 이러한 뜻깊은 사업을 더 적극적으로 펼쳐나갈 것이다” 라고 밝혔다.
아산나눔재단은 아산 정주영 선생의 서거 10주기를 맞아 정몽준 의원을 비롯한 창업자 가족들과 관련 기업이 5,000억원을 출연하여 지난해 10월 설립된 재단으로, 청년창업지원을 위한 국내 최초의 종합적 민간 창업지원기관인 ‘정주영 창업캠퍼스’를 지난 11월에 설립하였고, 해외 인턴 1,000명 파견 및 NGO 아카데미 운영등의 사업을 적극적으로 펼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