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상세페이지

아산나눔재단, 취약계층 청소년 관련 비영리기관 지원사업 전개  

2015.03.27.

아산나눔재단, 취약계층 청소년 관련 비영리기관 지원사업 전개

비영리기관 발전 지원 프로그램 ‘파트너십 온’ 참여기관 모집  

– 4월 24일까지 서류접수, 전국 5개 지역서 설명회 개최

 

아산나눔재단(이사장 정진홍)이 취약계층 청소년을 돕는 사업을 전개한다. 재단은 청소년 관련 비영리기관 발전 지원 프로그램 ‘파트너십 온(Partnership ON)’을 시작하고 참여기관을 모집한다고 밝혔다.

‘파트너십 온’은 ‘벤처 기부(Venture Philanthropy)’ 방식을 도입하여 비영리기관의 자립과 발전을 도모한다. 전략홍보ž재무회계 등 분야별 전문가를 투입해 자문ž컨설팅ž교육을 실시하는 ‘비재정적’ 지원과 한 기관당 연간 최대 2억원을 지급하는 ‘재정적’ 지원이 이뤄질 예정이다.

재단은 내달부터 대전ž부산ž광주ž제주ž서울 등 전국 5개 지역에서 ‘파트너십 온’ 설명회를 개최하고 3월 30일(월)부터 4월 24일(금)까지 서류접수를 받는다. 프레젠테이션 심사ž현장 실사 등을 거쳐 6~7월 중 최종 지원기관을 발표한다. 자세한 사항은 아산나눔재단 홈페이지(www.asan-nanum.org)에서 확인할 수 있다.

아산나눔재단 정진홍 이사장은 “성장 잠재력을 지니고 혁신적인 아이디어를 갖춘 기관을 우선적으로 선발할 계획”이라며 “‘파트너십 온’을 통해 비영리기관의 사회적 영향력을 확장하고 궁극적으로 청소년들과 모든 구성원들이 행복한 세상을 꿈꿀 수 있도록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아산나눔재단은 아산 정주영 현대 창업자의 서거 10주기를 맞아 2011년 10월 출범했다. 청년 역량강화 및 창업 지원사업, 취약계층에 대한 지원사업에 주력하고 있다.

※벤처 기부(Venture Philanthropy) : 벤처 기부는 1997년 ‘하버드 비즈니스 리뷰’에 소개되며 주목을 받은 개념으로 비재정적ž재정적 지원을 제공하여 조직의 역량강화를 도모하고 인재의 가치가 높아지도록 돕는 새로운 사회공헌 방식이다. 벤처 기부를 수행하는 기관과 대상 기관 간의 긴밀한 파트너십을 통해 조직에 가장 적합한 방식의 맞춤형 지원을 한다.

[첨부] 아산나눔재단, 파트너십 온 참여기관 모집 포스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