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상세페이지

[아산 프론티어 펠로우십] 아산 프론티어 펠로우십, IBL@UVA Workshop 현장에 가다!

2015.06.04.

아산 프론티어 펠로우십은 현재 미국에 위치한 펠로우십 운영 전문기관들과 함께 협력하여 운영되고 있습니다.

2015년, 아산 프론티어 펠로우십은 사회적기업(Social Enterprise)과 임팩트 투자(Impact investing)에 관심이 있는 분들에게 해외 선진 기관에서의 실무 경험과 전문적인 교육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미국 워싱턴 D.C.에 위치한 Impact Business Leaders(IBL)과 협력하여 1명의 펠로우를 선발·파견하였습니다. (이번에 선발된 IBL펠로우는 국내에서 크라우드펀딩을 이용하여 개발도상국의 현지 기업가의 자립을 지원하는 사회적기업 “The Bridge”를 설립하여 운영하고 있는 황진솔 펠로우인데요, 선발된 황진솔 펠로우에 대한 자세한 이야기는 다음주 펠로우 칼럼을 통해 소개해 드릴게요 ^^)

IBL은 비즈니스 솔루션을 통해 사회적으로 직면해이 있는 과제를 해결하고자 하는 것을 목적으로, 사회적기업에 경력이 있는 사람 또는 비즈니스분야의 경력이 있으나 향후 사회적기업분야로 진로를 전향하고자 하는 사람들을 대상으로 체계적인 교육 제공과 호스트 기관 매칭을 전문으로 하고 있는 기관이지요. 지난 3월, 2015년 선발된 펠로우를 대상으로 미국 버지니아주에 위치한 버지니아대학교(University of Virginia)에서 사회적기업 그리고 임팩트 투자와 관련하여 7일간 교육이 진행되었습니다.


▲ (좌) 버지니아대학교 다든경영대학원

​(우) 1주일간 워크샵이 진행되었던 Innovation Lab(iLab)

버지니아대학교 다든경영대학원(University of Virginia, Darden School of Business)과 함께한 이번 교육에서 실제 현장에서 활동하고 있는 전문가들을 통해 글로벌 사회적기업과 임팩트 투자에 대한 강연을 들어볼 수 있었음은 물론, 사회적기업과 임팩트 투자 분야에서 경력을 개발하고자하는 열정적인 참가자들을 만나볼 수 있었습니다. 열기가 가득했던  IBL@ UVA  Workshop현장으로 함께 가보겠습니다!
+ Building Careers for Future Leaders of Social Enterprise.

일요일 이른 아침. 미국, 스페인, 일본 그리고 한국 등의 다양한 국적을 가진 11명의 참가자들이 어색한 첫 인사를 나누며 강의실로 모였습니다. 이들은 다양한 국적 만큼이나 다양한 경력을 가지고 있었는데요, 일반 영리기업에서 마케팅 전문가로서 활동한 참가자, 기업의 재무를 담당하고 있는 참가자, 미국 Teach for America를 통해 장기 봉사를 한 참가자, 탄자니아에서 4년간 장기 봉사활동을 막 마친 들어온 참가자, 그리고 한국에서 사회적기업을 운영하고 있는 아산 프론티어 펠로우 등.. 각자가 경험한 배경은 달랐지만 본인의 경험을 기반으로 앞으로 사회에 긍정적인 임팩트를 창출 할 수 있는 사회적기업을 설립 또는 운영하고자 하는 의지와 열정은 매우 뜨거웠습니다.


▲ 오리엔테이션을 진행하는 IBL의 대표 David Kyle

IBL Workshop의 전체 과정은 개인이 설립하고 싶은 “Dream Company” 를 중심으로 진행되었습니다. 긍정적인 사회적 임팩트를 위해 각자가 꿈꾸는 Dream Company는 어떠한 모습인지, 그것을 현실화 시키기 위해서는 어떠한 실행 계획이 필요한지 그려 봄으로써 만들고 싶은 사회적기업의 미션과 비전 등을 구체화 하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또한 실제 현장에서 사회적기업을 설립하고 운영해 나가는데 있어서 직면하게 되는 과제에 대해 함께 고민 해보고, 임팩트 투자를 유치하는 일련의 과정에 대해 실제 사례를 통해 접해보았습니다. 마지막으로 배운 내용을 토대로 실제 자신의 Dream Company 를 구체화 하여 가상의 투자자를 대상으로 Investor Pitch를 해보는 연속성 있는 과정으로 진행되었습니다.

+ Entrepreneurship: Problem Solving

IBL Workshop은 본격적으로 Village Capital의 대표인 Ross Baird의 강의로 시작되었습니다. Village Capital(www.vilcap.com)은 여러 사회적기업가들이 서로 모여 전문성을 공유하며 집단 지성을 통해 세상을 변화시킬 혁신적인 아이디어를 창출할 수 있는 장을 마련하고 이를 통해 비즈니스 모델을 개발하여 실제로 자본을 투자하는 기관입니다. 그야말로 사회적기업가들이 잘 성장하기 위한 “마을(Village)”을 구성하는 역할을 하는 곳이지요.

 


▲ 첫째날, Village Capital의 대표 Ross Baird의 강의 중

Ross는 그동안 Village Capital에서 여러 사회적기업가들을 만나고, 다양한 비즈니스 모델을 개발해 본 경험을 통해 IBL Workshop참가자들이 준비한 Dream Company를 구체화 하는 작업을 함께 진행하였습니다.

Ross는 강의를 통해, 임팩트를 가진 비즈니스 모델을 개발하고 사회적기업을 설립하기 위해서는 각자의 Dream Company 가 하고자 하는 일, 주요 고객(대상), 그리고 이루고자 하는 것을 명확하게 소통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하였습니다. 그 방법으로 8-word Impact Statement를 통해 8개 단어로 자신의 Dream Company를 정의하고 소개하는  연습을 해 보았는데요, 임팩트 있는 몇 개의 단어만으로도 기업이 하고자 하는 일과 궁극적으로 원하는 바를 효과적으로 전달 할 수 있다는 것을 깨달았습니다.

또한 Dream Company가 다른 경쟁자들과 다르게 주요 고객(대상)에게 어떠한 가치를 전달해 줄 수 있는지 Value Proposition(가치제안)을 설정하고 심도있게 찾아가는 과정을 거쳐가며  성공적인 사회적기업을 만들어 가는데 한 발 다가가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 IBL Workshop 첫 시작을 함께한 Ross와 참가자들의 저녁식사
(좌) 2015 아산 프론티어 펠로우십에 선발된 황진솔 펠로우

사회적기업이 무엇인지, 어떤 과정을 통해 설립을 해야하는지 정식으로 체계적인 교육을 받아보지 못하였던 참가자들에게 막연하게 꿈꾸고 그려왔던 자신의 Dream Company를 분석하고 방향성을 구체화 하는 이 과정은 Dream Company세상 밖으로 데리고 나갈 준비를 할 수 있는 소중한 시간이었습니다.
+ Scaling-up Social Enterprises

셋째날 아침은 사회적기업의 성장·확장과 관련하여 Shell Foundation의 Portfolio Director인 Simon Desjardins의 강의로 시작되었습니다. Shell Foundation(www.shellfoundation.org)은 네덜란드의 다국적 에너지기업인 Shell Group이 출자하여 설립한 독자적인 재단으로, 에너지 접근에 대한 결핍, 일자리 창출, 이동성(mobility)와 관련되어 발생하는 개발도상국의 빈곤 문제에 집중을 하고 있다고 합니다. Shell Foundation은 개발도상국에 기업가 정신을 바탕으로 한 솔루션(Enterprise-based Solutions)을 제공하여 자립적으로 빈곤에서 탈출할 수 있도록 도울 뿐만 아니라 궁극적으로 국가의 경제 성장을 이끌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는데요, Simon은 Shell Foundation의 Portfolio Director로서 개발도상국에 필요한 획기적인 기술과 서비스를 가진 프로그램을 발굴하여 개발도상국에 적합한 사회적기업을 양성하는데 힘쓰고 있습니다.


▲ 열정적으로 강의를 진행 중인 Shell Foundation의 Portfolio Director, Simon Desjardins

강의를 통해 Simon은 Shell Foundation이 기업가정신을 바탕으로 개발도상국 현지에 적합한 비즈니스 플랜을 개발하고, 정착하여 확장하여 뻗어나갈 수 있도록 지원하는 과정에 대해 공유해주었습니다. 장기적인 투자와 함께 비즈니스 전문가 팀을 구성하여 현지 역량 개발을 위해 직접 투입되는 등 개발도상국 현지에 맞는 사회적기업을 정착시키기 위한 활동들이 매우 인상적이었습니다. 그리고 이를 통해 개발도상국 내의 사회적기업들이 재무적인 지속가능성을 확보하여 자발적인 성장을 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것이 매우 합리적이고 효과적인 방식이라는 것을 알 수 있었습니다.


▲ 케이스 스터디를 진행하고 있는 참가자들

Simon은 많은 자료와 빈틈없는 강의, 실제 경험을 바탕으로한 다양한 사례로 참가자들에게 매우 유익한 내용을 전해주었는데요, 사회적기업을 확장 시키기 위한 자선(Philanthropy)의 효율적인 역할이 무엇인지, 비즈니스 위험을 관리하는 것, 기업의 확장 단계에 따른 펀딩 구조의 변화 등 효과적인 사회적기업을 성장 시키기 위해 필요한 것이 무엇인지 배울 수 있는 유익한 시간이 되었습니다.

+ Impact Investing in Start ups: Diligence, Decisions, Deals

Simon의 바톤을 받아 스타트업의 Impact Investing과 관련하여 악시온 벤처 랩(Accion Venture Lab)의 Managing Director인 Paul Breloff가 넷째, 다섯째날 강의를 진행해 주었습니다.

 


▲ 여유있게 강의를 진행하고 있는 악시온 벤처 랩(Accion Venture Lab)의 Managing Director, Paul Breloff

악시온(www.accion.org)은 저소득층을 대상으로 운영되는 소액금융기관을 지원하는 글로벌 비영리 단체인데요, 특히 세계의 빈곤지역에 살고 있는 사람들에게 재정적인 접근성을 향상 시켜줄 수 있는 혁신적인 비즈니스 모델과 스타트업에 투자를 하는 벤처 랩(Venture Lab)을 운영하고 있습니다.

악시온 벤처 랩은 ‘임팩트를 창출할 수 있는 혁신적인 비지니스 모델과 스타트업의 초기단계에 투자한다.’라는 큰 목표를 가지고 저소득층을 포함한 모든 사람들의 재정적 접근성을 향상시킬수 있는 스타트업과 아이디어를 발굴하여 투자를 진행하고 있었습니다. 특히 투자대상을 선정하는데 있어 구체적인 기준을 가지고 있었는데요, 이러한 명확한 기준을 갖는 것이 자금을 운용하는 기관으로서 효율성과 투명성을 동시에 가질수 있는 방법이라는 것을 알 수 있었습니다.

 


▲ 참가자들과 소통하며 의견을 나누는 모습!

Paul은 악시온 벤처 랩의 Managing Director로서 그리고 금융회사에서의 오랜 경력을 토대로 투자자의 입장에서 어떻게 사회적기업을 발굴하고, 투자 하며, 확장시켜나가는지 전체 사이클에 대해 설명을 해주었습니다. 대부분 투자를 ‘받는’ 사람의 입장에서 주로 생각했던 참가자들은 투자자의 입장에서 새로운 시각을 가지고 바라볼 수 있는 시간이었습니다.

 

참가자들이 가장 궁금한 것 중 하나, 과연 투자자들은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과 사회적기업을 어디서·어떻게 발굴할까? 였는데요, Paul은 다양한 매체 활용, 관련 이벤트 참가, 그리고 주변 네트워크를 활용하면서 투자할 만한 좋은 비즈니스 모델과 기관들을 발굴한다고 하였습니다.

특히 네트워크의 중요성을 강조하면서 “다른 사람들이 자신의 비즈니스에 대해 잘 이해하고, 호감을 가질 수 있도록 소통해야하며, 갑자기 찾아올 수 있는 기회를 대비하여 항상 준비하고 다양한 네트워크를 활용하여 잘 알릴수 있도록 해야한다.” 고 전해주었습니다.

 


▲ 빠질 수 없는 네트워킹 디너~!

또한 악시온 벤처 랩이 실제로 투자를 진행하였던 케냐의 상인들을 위한 모바일 결제시스템을 운영하고 있는 기업의 사례를 통해 비즈니스의 장.단점을 분석하고 기업의 발전단계에 따라 처하게되는 위험이 무엇인지 찾아보며, 자신이 만일 투자자라면 앞으로의 시장상황을 반영하였을 때 투자를 진행할지 여부에 대해 토론해 보는 등 임팩트 투자자로서의 시야를 가지는 연습을 해 볼 수 있었습니다.

 

또한, 가상의 임팩트 투자자가 되어 각 참가자들의 Dream Company에 대해 서로 분석하고 투자해보는 시간을 가짐으로서, 임팩트 투자자로서의 시야를 통해 기업을 바라보는 훈련 또한 해 볼 수 있었습니다.
+ Fundraising and Investor Pitches

마지막 시간은 기업을 운영하는데 가장 중요한 것! 자금의 종류는 어떤 것이 있는지, 그리고 어떻게 조달할 것이며 자금 조달을 위해 투자자를 어떻게 설득할 것인지에 대한 강의가 진행되었습니다. 그리고 화룡정점으로서 워크샵의 첫째날부터 구체화 해오던 자신의 Dream Company가 실현되는 세상을 그려보며, 가상의 투자자들을 대상으로 발표하는 시간을 가져 보았습니다.

​ 
▲ 임팩트 인베스트먼트 파트너스(Impact Investment Partners)의 공동대표 Nadia Sood

​마지막 이틀의 강의는 기업의 Impact investing과 재정 운영 관련 자문을 주로 하고있는 임팩트 인베스트먼트 파트너스(Impact Investment Partners)의 공동대표인 Nadia Sood가 진행해 주었습니다.


Nardia는 사회적기업, 스타트업들이 접할 수 있는 다양한 종류의 Capital에 대해 소개를 하며, 자신의 생각하고 있는 Dream Company에 어떠한 Capital의 형태가 맞는지 잘 생각해 보아야 한다고 강조하였습니다. 특히 (1) 기업이 창출해 낼 수 있는 이윤의 정도 (2) 목적이 상업성에 중점을 두었는지, 사회적/환경적인 것에 중점을 두었는지 (3) 실적 (4) 수익이 예상되는 시기 (5) 법적인 제재 (6) 비즈니스 계획과 기업이 추구하는 스토리 등의  고려사항들이 Dream Company가 어떤 종류의 재정을 활용 할 수 있는지에 많은 영향을 끼친다고 이야기하였습니다.

이어서, 참가자들의 Dream Company가 추구하는 모습을 다양한 이미지 자료를 활용하여 시각화 하는 시간을 가졌는데요, 일주일간 미션을 정의하고, 대상에 대해 파악하며 어떤 가치를 전달할 것인지 생각을 다듬는 과정을 거치면서 자신들의 Dream Company에 한발 다가가 모두들 즐겁게 임할 수 있었습니다.

​ 
▲ 몰두하고 있는 참가자들!


▲ 이러한 모습을 꿈 꿉니다~!

드디어, 쉴틈없이 달려온 7일간의 교육의 끝에 그동안에 배운 것을 보여주는 시간이 되었습니다. (1) 우리의 고객은 누구인지 (2) 어떠한 가치를 고객들에게 제안 할 지 (3) 우리의 역할은 무엇이며 (4) 우리가 가지고 있는 경쟁력과 장점은 무엇인지 (5) 우리 팀은 어떻게 구성이 되어있는지 등 가상 투자자들을 대상으로 Dream Company에 대해 소개하고 투자를 유치하는 가상의 투자자 발표가 시작되었죠. 실제를 방불케 하듯 적지않은 시간과 노력을 기울여 준비발표를 통해 참가자들끼리 서로 피드백을 주고 받으며 그동안 배운 것을 한번 더 생각해보고 체화할 수 있는, 긴장감은 가득했지만 의미있는 시간이었습니다.

​ 
▲ Dream Company의 투자제안 발표를 하고 있는 참가자

IBL@UVA 워크숍, 글로벌 시장을 무대로 멋지게 활동을 하고 있는 임팩트 투자, 그리고 글로벌 사회적기업 분야의 전문들과 직접 소통하며 그들의 경험을 통해 다양한 관점에서 사업을 바라볼수 있는 노하우를 한 껏 담아볼 수 있는 매우 뜻깊고 유익한 시간이었습니다.


워크샵의 대부분 참가자들은 현재 좋은 직장에서 전문성 있는 일을 하고 있었는데요, 참가자들은 ‘안정적인 직장과 경력을 포기하고 왜 사회적기업으로 커리어를 전환하려고 하는지’ 등의 질문에 하나같이 ‘우리 사회를 위해 가치 있는 일, 긍정적인 영향을 줄 수 있는 일을 하여 모두가 함께 잘사는 공동체를 만들고 싶다’는 이야기를 해주었습니다.

공통의 관심과 목표로 짧은 시간 함께 추억을 쌓은 참가자들은 모두 본인이 원하는 분야에서 성공적인 활동 모습을 보여주기를 서로 응원하며 IBL@UVA 워크숍은 마무리 되었습니다.


▲ 함께 웃으며 마지막 저녁을~!

IBL@UVA 워크숍의 생생한 현장 이야기 어떠셨나요? 황진솔 펠로우를 포함한 워크숍 참가자들이 글로벌 무대를 중심으로 더 나은 세상을 위해 활동하는 모습이 매우 기대됩니다.

아산 프론티어 펠로우십(IBL)을 통해 중남미 사회적기업을 지원하는 임팩트 투자기관인 아고라 파트너십스(Agora Partnerships)에 파견된 황진솔 펠로우의 칼럼도 기대해주세요!

비영리 및 소셜 섹터 차세대 리더들의 넓은 견문과 전문성 함양을 위한 아산 프론티어 펠로우십! 펠로우십 프로그램의 다향한 기회를 통하여 여러 방면에서 국내 사회발전에 기여할 수 있는 차세대 전문가들을 만나기를 희망합니다.

곧 진행될 2016 아산 프론티어 펠로우십에도 많은 관심과 참여 부탁드립니다.

 
▲ 워크숍을 마무리하며, 버지니아대학교 교정에서, 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