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상세페이지

전국 예비창업자 중 단 한 명도 놓칠 수 없다! 아산나눔재단, 제6회 정주영 창업경진대회 지역설명회 성료

2017.04.10.

전국 예비창업자 중 단 한 명도 놓칠 수 없다!

아산나눔재단, 제6회 정주영 창업경진대회 지역설명회 성료

한 달간 전국 9개 지역에서 유명 스타트업 대표 특강 등 실시

– 4월 중 ‘찾아가는 지역설명회’ 열어 미개최 지역도 방문 예정

 

(2017-04-10) 아산나눔재단(이사장 이경숙)이 제6회 정주영 창업경진대회 지역설명회가 성황리에 마무리되었다고 10일 밝혔다.

 

정주영 창업경진대회는 아산 정주영 현대 창업자의 도전과 창조 정신을 계승하기 위해 개최하는 행사로 전국에 기업가정신을 확산하고 예비창업자를 발굴하기 위해 시작됐다. 올해 6회째를 맞는 대회는 바이맘, 바풀, 마이리얼트립 등 다수의 유망 스타트업을 배출하며 ‘스타트업의 등용문’으로 자리 잡았다.

 

이번 지역설명회는 지방에 거주하는 예비창업자를 위해 시행되었으며, 3월 7일부터 4월 6일까지 약 한 달간 서울을 시작으로 수원, 대전, 포항, 춘천, 울산, 부산, 광주, 제주 순으로 전국 9개 지역에서 진행됐다. 설명회에는 총 1,622명이 참석하는 등 좋은 반응을 끌어냈다.

 

지역설명회에는 국내 유수 스타트업 대표들이 강연자로 나서 창업경험을 진솔하게 풀어냈다. 최근 페이팔 등으로부터 550억 투자 유치에 성공한 ‘비바리퍼블리카’의 이승건 대표가 서울 설명회에서 ‘핀테크, 시장 기회와 규제’를 주제로 특강을 진행했으며, 카이스트에서 열린 대전 설명회에서는 국내 기업으로는 최초로 세계 100대 AI 기업에 이름을 올린 ‘루닛’의 백승욱 대표가 인공지능에 대한 강연을 진행했다. 부산 설명회에는 전 세계 숙박공유 플랫폼 ‘에어비앤비코리아’의 이준규 대표가 참여하는 등 각 지역에서 ‘이놈들연구소’, ‘모인’, ‘플리토’, ‘잡플래닛’, ‘그리드잇’, ‘왓챠’, ‘마이리얼트립’ 등 유명 스타트업 대표들의 특색있는 강연이 이어졌다.

지역설명회에 참여하지 못한 이들을 위해 ‘찾아가는 지역설명회’도 추가 개최한다. 기존 지역설명회가 진행된 9개 지역을 제외한 곳이면서 30명 이상의 인원이 모인 곳을 대상으로 사전 신청을 받았으며, 3개 지역을 선정해 방문할 예정이다.

 

한편, 제6회 정주영 창업경진대회에 지원하고자 하는 팀은 5월 1일까지 정주영 창업경진대회 공식 홈페이지(http://startup.asan-nanum.org)를 통해 신청할 수 있다. 서류와 면접을 거쳐 사업실행 단계에 진출한 8개 팀은 아산나눔재단이 운영하는 창업지원센터 ‘마루180’에서 사무공간을 제공받아 9주간 실제 사업을 진행하게 되며, 이 기간에는 시드머니(Seed Money)와 1대1 전담 멘토링, 맞춤형 교육 프로그램 등이 제공된다. 결선대회에서 입상한 팀들에는 총 6천 1백만 원의 상금도 주어진다.

 

이혁희 아산나눔재단 스타트업팀장은 “작년에 비해 지역설명회 참석자 수가 큰 폭으로 증가한 것을 통해 최근 창업에 대한 관심이 높아졌음을 확인했으며, 청년창업이 한국경제의 새로운 동력이 될 수 있는 중요한 수단이라고 보았을 때 이러한 현상은 매우 고무적인 일이라고 생각한다”며, “제6회 정주영 창업경진대회가 창업을 꿈꾸는 많은 이들이 창업생태계에 발을 들일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첨부1]제6회 정주영 창업경진대회 연세대설명회 사진 [첨부2]제6회 정주영 창업경진대회 서울설명회 사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