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상세페이지

정주영 키즈(Kids) 1,000명 세계를 누빈다  

2011.12.29.

정주영 키즈(Kids) 1,000명 세계를 누빈다

-아산나눔재단 ‘청년 해외 인턴’ 발대식 개최

-연간 1,000명 규모 국내 최대 해외 인턴 프로그램 시작

아산나눔재단(이사장 정진홍)은 글로벌 시대의 청년 리더를 양성한다는 목표 아래 연간 1,000명 규모의 ‘해외 인턴쉽 프로그램’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이번에 아산나눔재단이 시행하는 프로그램은 국내 최대 규모의 해외 인턴쉽 프로그램으로 6개월 동안 중국, 인도, 러시아, 브라질, 중동 등 세계 각지에 있는 우리나라 기업 해외 사업장에 파견되어 근무하게 될 예정이다.

또한 향후 UN 등 국제기구 인턴십 프로그램을 통해 우리 청년들이 글로벌 리더로서의 다양한 경험을 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할 계획이다.

청년들은 이 프로그램을 통해 해외 문화를 깊이 접할 수 있는 기회를 가질 뿐만 아니라 해외에서 활동하고 있는 우리나라 기업 및 국제기구에서 실무 경험까지 하는 ‘일석이조’의 효과를 거둘 것으로 기대된다.

29일(목) 울산에서 개최된 ‘제1기 청년 해외 인턴’ 발대식에 참석한 200명의 인턴들은 내년 1월 중에 전세계 11개국에 파견되어 6개월간 현대중공업의 해외 사업장에서 근무하게 될 예정이다.

아산나눔재단 강철호 사무총장은 “스티브 잡스가 20대 초반에 약 6 개월간 인도에서 지낸 경험이 그의 인생을 크게 바꿨다.”고 말하며 “이번에 세계 각지로 나가는 인턴들이 다양한 경험을 통해 아산 정주영의 창조적 도전정신을 배울 수 있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지난 10월 출범한 아산나눔재단은 아산 정주영 선생의 서거 10주기를 맞아 청년들의 창업정신 고취와 양극화 해소에 기여한다는 목적으로 정몽준 의원을 비롯한 범 현대가 후손과 관련 기업이 5천억원을 출연해 만든 재단이다. (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