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상세페이지

‘제2회 정주영 창업경진대회’ 열린다  

2013.05.08.

‘제2회 정주영 창업경진대회’ 열린다- 아산나눔재단 주최로, 9일 울산지역 설명회 시작으로 4개월간의 대장정 시작

아산나눔재단은 아산 정주영 선생의 기업가 정신을 계승,발전시키고, 청년 창업을 적극 지원하기 위한 목적으로 전국 규모의 ‘제2회 정주영 창업 경진대회’를 개최한다고 8일(수) 밝혔다.

지난해 전국에서 총 912개 팀이 참가하여 국내 최대 규모로 치루어진 제 1회 대회에 이어, 올해 두 번째로 개최되는 ‘정주영 창업경진대회’는 9일(목) 울산 지역 설명회를 시작으로 4개월간 예선,캠프,사업 실행에 대한 평가 등을 거쳐 8월말에 최종 입상팀을 가리게 된다.

이번 경진대회는 예선을 통과한 대학생 창업팀에 투자금 형식의 시드머니를 지원함으로써 실제창업 과정을 평가하는 방식으로 진행되고, 선배 벤처 기업인들이 멘토로 참여하여 창업의 전 과정을 지도하게 된다.

또한 전국 10개 지역에서 표철민(위자드웍스),박재욱(VCNC),김봉진(배달의민족) 등 선배벤처들이 대거 참여하여 사전 설명회를 겸한 멘토링 프로그램을 진행할 예정으로 있어, 지방 소재 예비 창업가들의 적극적인 관심과 참여가 예상된다.

또한 박지웅(패스트트랙아시아), 하태훈(DSC)등 초기기업 투자를 주로 하는 벤처캐피탈 대표들이 전국 순회 설명회에 참석하여 ‘투자자가 원하는 사업계획서란?” 내용의 특강을 할 예정으로 있어 예비 창업자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될 것으로 전망된다.

그리고 이번 대회는 고려대,연세대 연합 창업동아리인 ‘인사이더스’가 주관을 맡아 대회 전 과정을 진행할 예정으로 있어, ‘청년에 의한, 청년을 위한’ 창업경진대회가 될 전망이다.

이번 창업경진대회를 주최하는 아산나눔재단의 설립자인 정몽준 아산나눔재단 명예이사장은 “선친의 창업 과정에도 많은 분들의 관심과 도움이 있었기 때문에 오늘날 현대라는 세계적 기업이 탄생할 수 있었다.”고 언급하며, “아산나눔재단이 창업에 나서는 청년들에게 키다리 아저씨와 같은 역할을 하고자 한다.” 고 밝혔다.

아산나눔재단은 지난 2011년 아산 정주영 선생의 서거 10주기를 맞아 정몽준 의원이 중심이 되어 총 6,000억원의 출연금으로 설립되어 초기기업에 대한 투자 활성화에 힘을 보태고 있고, ‘아산기업가정신포럼’을 통해 제도 개선에 앞장서는 등 청년 창업지원 사업을 활발히 펼치고 있다.
이번 대회에 관한 자세한 내용은 정주영 창업 경진대회 홈페이지(www.asan-nanum.org/startup)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